• 아디

'파라다이스'라 불리는 카나계곡


#아살람말라이쿰 아디 현지조사팀은 카나(Kana) 계곡을 찾았습니다. 다른 곳과는 다르게 물이 흐르는 이곳은 올리브, 아몬드, 사과, 오렌지, 카룹 등 풍성한 과일나무들이 자라고 있었습니다.


'파라다이스'라 불리는,

물과 과일나무, 새와 푸르름이 있는 아름다운 곳이었습니다. 처음엔 50가구가 살았으나 지금은 2-3가구만 남아있다고 합니다.

이 아름다운 곳을 떠나는 이유가 있습니다.


"이스라엘은 이곳에 아무것도 하지 못하게 하고 있어요. 땅주인이라는 문서를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내 땅에 할 수 있는 것이 없습니다.

어느날 갑자기 계곡을 통제하고, 이스라엘 사람들의 휴가를 즐겨 팔레스타인 사람들은

나무를 돌보지 못합니다.

이스라엘 불법 정착민들은 쓰레기를 잔뜩 버립니다.

올리브나무를 더 심고 싶어도, 바로 이스라엘 군인이 나타나서 파버립니다.

지진으로 집에 금이 가도, 고치지 못합니다. 화장실을 짓고 싶지만, 짓지 못합니다. 물이 나오는 물토가 있었지만, 이슬라엘 불법 정착민이 물을 빼가

물이 말라 더이상 사용할 수 없습니다. 염소를 키우려고 외부에서 도움을 받았지만,

이스라엘 군인이 와서 토굴을 시멘트로 막아버렸습니다. "


#물이갖는삶의풍요로움은차원이다르겠죠? #팔레스타인에서물을보고싶어요 #이곳에서정의는무엇일까요? #공존이라는단어를이스라엘은모르는걸까요?

사단법인 아디
Asian Dignity Initiative

비영리 사단법인

고유번호: 859-82-00276

​대표자: 김병주

서울시 마포구 성암로 189 중소기업 DMC 타워 13층
Tel : 82-2-568-7723(팩스겸용)
Email : asiandignity2016@gmail.com

  • 블로거 - 회색 원
  • 페이스 북 - 회색 원
  • 유튜브 - 회색 원
  • 인스 타 그램 - 회색 원

COPYRIGHTⓒ2016 ADI All rights reserved.